무안 백림사, 충주 석종사 혜국 큰스님 만나러 간다

기사입력 2022.06.19 20:22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오는 26일(일) 부처님의 가르침 배우고 실천하기 위해... 전세버스편 오전 6시30분 출발

지웅 스님 "마음공부수행깨달음 위해 혜국 큰스님 뵈러 간다"

향후 '기도처' 조성 위해 홍보에 심혈 기울일 방침

지웅 스님과 해수 관음보살상 이름--==.jpg
"혜국 큰 스님 뵈러 갑니다..." 무안 백림사 신도들이 오는 26일 충주 석종사 혜국 큰 스님을 만나러 간다. 부처님의 가르침을 배우고 실천하기 위함이다.

  '해수 관음성지' 무안 백림사(주지 지웅 스님) 신도들이 부처님의 가르침을 배우고 실천하기 위해 오는 26일 충주 석종사 혜국 큰스님을 만나러 간다.

이날 오전 6시30분 신도들은 전세버스편으로 백림사를 출발 광주를 거쳐 11시께 충주 석종사에 도착할 예정이다.

석종사에 도착 후 신도들은 일정에 따라 혜국 큰스님의 말씀에 귀 기을인 후 야채 한식 뷔폐로 오찬을 마친 뒤 되돌아올 계획이다. 

백림사는 수행하기 좋고 기도하기 참 좋은 도량으로 자리잡아 가고 있으며, 무안 백학산 기슭에 위치해 있다.

특히 백림사는 천혜의 풍광에 서해 바다를 품은 '해수 관음보살상'을 보유하고 있어  '해수 관음성지' 로 발돋움 하고 있다.

이 사찰 주지 지웅 스님은 "마음공부와 수행 그리고 깨달음을 위해 혜국 큰스님을 뵈러 충주에 위치한 석종사를 다녀 오기로 기획했다"며 "이번 사찰 순례를 통해 우리 신도들의 꿈과 희망이 순조롭게 펼쳐지길 염원한다"고 말했다.

'해수 관음성지' 로 발돋움 하고 있는 무안 백림사는 숙원사업인 '기도처' 조성을 위해 앞으로 홍보에 심혈을 기울일 방침이다. 

백림사 기도처가 조성될 경우 기도만하면 누구든 한 가지라도 소원이 꼭 이뤄지는, '소원성취의 관음성지' 무안 백림사로 자리매김 될 것으로 모두들 기대하고 있다. /광주리포트 www.gjreport.co.kr 

KakaoTalk_20220618_200213162_03.jpg
▲무안 백림사 경내에서 바라다 본 고즈넉한 서해 바다.

 

[www.gjreport.co.kr gjreport@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주리포트 & www.gjrepor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